정치경제
이낙연 총리,"검경, 자체 개혁에 적극적이지 않아"
홍천뉴스투데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5/21 [20:07]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낙연 국무총리는 21일 "검경은 자체 개혁에 적극적이지 않아 보인다"며 검찰과 경찰 모두를 강도높게 질타했다

이 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버닝썬 사건에 대한 경찰 수사가 마무리돼 가고, 배우 장자연 씨 자살에 대한 검찰과거사위원회 조사 결과가 발표됐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그러면서 "두 사건의 조사에는 검찰과 경찰에 대한 국민의 신뢰가 걸려 있었지만, 두 조사는 국민의 신뢰를 회복하는 데 성공하지 못했거나 못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몹시 안타깝다"고 탄식했다.

그는 이어 "검찰과 경찰의 과거뿐 아니라 현재도 국민의 신뢰도 받지 못한다면 그것은 검경은 물론 국가의 불행"이라며 "국민의 신뢰가 없이는 그 무엇도 바로 존재할 수 없다. 검경의 현재뿐만 아니라 미래를 위한 처절한 고민이 필요하다"며 검경의 맹성을 촉구했다.

 

ⓒ 홍천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