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홍천이슈
홍천시네마, 코로나 팬데믹 극복하고 정상 궤도 진입 중
용형선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2/06/10 [17:2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 이후 홍천시네마 관람객이 3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코로나19가 맹위를 떨치던 올해 3월과 비교하면 5배 이상 증가했다. 

 
홍천군은 지난 5월 한 달 동안 16편의 영화를 상영했으며, 관람객 4,204명이 홍천시네마를 이용했다고 밝혔다. 이는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 이전이던 지난해 5월 1,217명과 비교하면 3배 이상, 코로나19가 맹위를 떨치던 올해 3월 776명과 비교하면 5배 이상 증가한 수치다. 

 
홍천시네마 5월 관람객 수는 거리두기 해제 이후 흥행작인 ‘범죄도시2(1,649명)’와 ‘닥터스트레인지:대혼돈의 멀티버스(1,543명)’ 개봉과 맞물리면서 더욱 크게 증가한 것으로 추정된다. 

 
관람객 유형별로는 성인이 2,531명으로 4월(543명) 대비 1,988명으로 가장 많이 증가했다. 그 다음으로는 청소년이 1,212명(4월 264명), 군인 327명(4월 37명)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또 4월 25일 영화관 취식금지 조치가 해제됨에 따라 매점의 매출도 10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배태수 문화체육과장은 “코로나19 상황에 제한적으로 운영되면서 그동안 영화관 운영에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며, “이제는 영화관 취식금지 조치까지 해제되고 정상 운영이 가능함에 따라 군민들에게 많은 즐거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연봉리에 위치한 홍천시네마는 1관(57석)과 2관(41석) 2개의 상영관을 갖추고 있다. 이용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10시까지 가능하며, 매주 월요일은 휴관한다.

 

ⓒ 홍천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