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홍천문화
홍천박물관, "용득의" 인물 기획전시
‘홍천의 석기장인들’과 홍천의 인물전 ‘용득의’주제로 기획전시
용석춘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1/06/29 [12:00]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홍천박물관이 구석기 문화와 홍천의 역사적 인물을 주제로 한 두 번째 기획전시를 선보인다.

 

 

 


전시는 ‘홍천 역사·문화이야기’ 책과 연계하여, 등장하는 캐릭터를 활용한 쉽고 재미있는 구성으로 기획됐다. 전시는 ‘홍천의 석기장인들’과 홍천의 인물전 ‘용득의’를 주제로 진행된다.

 

 

 

 


‘홍천의 석기장인들’에서는 홍천의 여러 구석기 유적과 함께, 국립춘천박물관과 강원대학교박물관에서 대여한 양구 상무룡리 유적 출토품, 전곡 선사박물관에서 대여한 연천·포천 일대의 구석기 유물 등 250여점을 관람할 수 있다.

 

 

 

 


홍천의 인물전에서는 고려 후기 문신이자 홍천용씨(洪川龍氏)의 시조인 용득의(龍得義)를 주제로 첫 번째 인물전이 진행된다. 용득의는 시어사(侍御使)를 거쳐 1241년(고려 고종 8)에 문하시중(門下侍中)을 역임했으며 고려시대 팔만대장경을 만들 때 총괄 지휘한 인물이다. 팔만대장경은 2007년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으로 지정됐다.

 

 

 

 


이밖에 이번 전시와 연계되는 스탬프체험, 탁본체험, 석기유물 자석체험 등을신설, 기존 석기제작 프로그램을 활용한 다양한 전시 연계 체험 프로그램도 선보인다. 이번 기획전시는 6월 30일부터 10월 31일까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된다. 단, 매주 월요일과 명절에는 휴관한다.

 

홍천박물관 관계자는 “다양한 구석기 유물과 캐릭터를 활용한 구성으로 쉽고 재미있는 기획전시를 준비했다”며 “군민들의 많은 관심과 관람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홍천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