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천뉴스
봉사단체 (사)이웃, 자랑스런 학생 응원합니다
용석운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1/02/10 [14:1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봉사단체 사단법인 이웃(이사장 박학천)이 한부모가정의 자녀로 연세대학교에 입학한 학생에게 사랑의 지정기탁금 470만원을 지난 1월 22일 전달한데 이어, 소식을 접한 지인 7명이 추가 장학금 130만원을 모금하여 (사)이웃에 지정기탁 해 10일 오전 학생의 모친에게 장학금이 전달됐다.

 

이 장학금은 모친 슬하에서 학창시절을 보내며 자신의 꿈과 희망을 위해 열정을 다해 노력하는 학생을 격려하고자 살아생전 부친의 지인들이 뜻을 모아 전달돼 의미를 더하고 있다.

 

20여년이 넘은 세월이지만 자랑스럽게 성장한 지인 학생의 소식이 SNS을 통해 아름아름 알려지며 원주 용영순 전 시의원을 비롯 국회의원과 직장인 등 전국에 있는 7명이 온정을 모아 (사)이웃에 전달해 왔다.

 

학생의 모친은 “입학금도 해 주셨는데, 아들이 여러분들의 마음을 간직해 더욱 열심히 공부할 수 있도록 뒷받침하겠다”고 전언했다.

 

(사)이웃 전상범 운영위원장은 “학생소식을 접한 박학천 이사장 등 지인 19명이 십시일반 마음을 모아 주셔서 2차에 걸쳐 총60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면서 “부친과의 추억으로 아들의 장학금을 전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 홍천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