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천뉴스
홍천군, 딸기 활용한 6차산업 집중육성
용석운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9/18 [11:0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홍천군이 딸기를 주제로 새로운 소득모델로 농가육성에 적극 나선다.

 

 

 


홍천군농업기술센터(소장 황명광)는 올해 서면 반곡리에 2억1천만원을 투자해 6차산업으로 연계할 딸기재배농장을 집중 육성한다.

 

 

 


시범사업에 참여하는 농가는 김진수 풀잎이슬농장 대표로, 오랫동안 다양한 작목과 아이디어를 접목한 교육농장과 체험농장을 운영하였다. 이번에 설치하는 딸기재배 시설은 1,980㎡ 면적의 하우스에 수경재배 시설을 갖춘 연중생산이 가능한 연동형 자동화 시스템 설비로 고설재배를 통해 수확체험에 최적화된 시설이다. 2020년 1월부터 본격적인 수확과 체험을 위해 무병우량 딸기묘 정식을 지난 9월 11일경에 완료했다.

 

황명광 소장은 “단순히 수확체험을 위한 생산시설 지원에 그치지 않고 가공체험은 물론 유통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분야에 지속적인 지원을 할 계획이며, 딸기를 활용한 6차산업 성공모델을 육성하고, 향후 수타사, 대명콘도 등 유명관광지 인근의 체험농장과 연계할 수 있는 청년 농업인을 대상으로 지원을 확대해 나아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 홍천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