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천뉴스
내촌면 와야리 비선교 수해복구공사 준공
용석운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6/15 [20:1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2017년 7월 집중호우에 의한 하천급류로 피해를 입은 내촌면 와야리 비선교의 수해복구공사가 준공되었다.

 

 


지난 1985년 가설된 비선교는 지방하천인 내촌천을 횡단하는 교량으로 집중호우 시 하천이 범람하는 등 재해에 취약한 시설물이었으며, 2017년 7월 집중호우 시 교각 침하로 피해가 발생해 그 동안 통행에 불편을 겪어 왔다.

 

이에 홍천군은 2018년 3월 착공 후 1년 3개월간 총공사비 48억원을 투입하여 비선교 L=90m, 비선동1교 L=20m, 접속도로 L=250m등 총 360m의 교량과 도로를 새롭게 재 가설하였다.

 

이번 비선교 수해복구공사가 준공됨에 따라 내촌면 지역 주민들의 안전한 정주 여건 개선과 영농환경 조성으로 농업 생산력 증대에 기여할 수 있고, 재해 위험이 근본적으로 해소되어 지역 주민의 생명 보호와 재산 피해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게 되었다.

 

군 관계자는 ”공사 기간 동안 통행 불편에도 참아주시고 적극 협조하여 주신 지역주민 여러분께 감사의 인사를 드리며, 앞으로도 지역 주민들의 안전을 위하여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홍천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