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천뉴스
봉사단체 애홍회, 다문화 가정 청소년에게 컴퓨터 전달
용석운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4/01 [13:57]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애홍회(홍천을 사랑하는 모임, 대표 박희원)는 지난 3월 30일 오후 5시 남면 유치리에 거주하는 다문화 가정 청소년에게 새 컴퓨터를 전달했다.

 

 


올해 고등학교에 입학한 학생은 장래 희망이 게임 캐릭터 디자이너로 전달받은 컴퓨터로 꿈을 이루는데 한발 더 다가설 수 있게 되었다. 애홍회는 1986년부터 활동해온 홍천의 오래된 봉사활동 단체이며, 지역 내 저소득층 위하여 연탄 봉사와 맞춤형 후원 등의 봉사 활동을 활발히 전개해 오고 있다.

 

박희원 애홍회 대표는 “학생이 꿈을 이루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면서 “도움이 필요한 우리 이웃들에게 작지만 따뜻한 마음이 전달돼 그들에게 소중한 희망의 불씨를 심어주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홍천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