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
박지원 "황교안은 박근혜 국정농단의 종범"
홍천뉴스투데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1/13 [18:2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은 12월 자유한국당에 입당하기로 한 황교안 전 국무총리에 대해 "황교안 전 대통령 권한대행, 전 국무총리,전 법무장관은 박근혜 국정농단의 실질적 책임있는 종범 수준"이라고 질타했다.


박지원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설마가 사실로 나타날 때 우리를 슬프게도 합니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어 " 법적 책임은 피해갔다고 할망정 정치적 도의적 책임은 실로 국민과 역사 앞에 막중합니다"라면서 "그가 정치를 한다는 것은 그가 선택할 문제이나, 최소한 그의 처절한 반성과 대국민 사과가 우선돼야 합니다"라며 대국민 사과를 촉구했다.

그는 "더욱이 시대착오적인 친박 TK의 지원을 받아 한국당 대표 경선에 출마한다는 보도에는 그의 인격도 의심하게 합니다"라며 "시대가 요구하는 최소한의 도리가 그에게 필요로 합니다"라고 거듭 비판했다.
ⓒ 홍천뉴스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