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양양 산불예방 헬기 추락, 시신 5구 수습

용형선 기자 | 기사입력 2022/11/27 [21:06]

양양 산불예방 헬기 추락, 시신 5구 수습

용형선 기자 | 입력 : 2022/11/27 [21:06]



휴일 또 안타까운 소식이 전해졌다. 27일 오전 10시 50분 경 양양군 현북면 어성전리 한 야산에서 산불예방 계도활동을 벌이던 헬기가 추락했다.

 

소방당국은 사고 직후 동체에서 발생한 화재를 진압한 뒤 잿더미 속에서 시신 5구를 수습했다. 기장과 정비사 외에 3명의 신원은 아직 밝혀지지 않고 있어 안타까움을 더해 주고 있다. 

 

추락한 S-58T 헬기는 산산조각이 나 대부분 불탔으며, 진화 작업을 거의 마쳐 산림으로 불이 옮겨붙을 위험은 낮은 것으로 확인됐다.

 

해당 헬기는 속초시·고성군·양양군 등 3개 시군이 공동으로 임차해 운용 중이며, 이날 공중에서 산불 취약지 예방 활동을 벌이는 산불 계도 비행 중 추락한 것으로 전해졌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